2022.8.8 월 08:26
> 뉴스 > 기관단체 > 기업소식
     
[주요]=진천군 초평면 SY에너지(주) 아시아 최대 규모의 친환경 목재펠릿 생산공장 건립 기공식
2015년 12월 10일 (목) 01:52:34 진천뉴스 kcpphs@hanmail.net
   

진천군 초평면에 아시아 최대 규모의 친환경 목재펠릿 생산공장이 건립된다.

SY에너지(주)(대표이사 김지응)는 12월7일 오후 2시 전원건 진천군수권한대행, 신창섭 진천군의회의장, 이양섭 도의원을 비롯해 각급기관단체 주민, 관련업체 임직원 등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초평농공단지 맞은편인 진천군 초평면 초평로 481 일원에서 아시아 최대인 연간 생산량 30만톤 규모의 목재펠릿 공장 기공식을 열었다.

SY에너지는 국내 목재펠릿 산업을 선도하는 ㈜신영이앤피가 KB투자증권, IBK 등 국내 금융사의 프로젝트 파이낸싱(PF) 자금으로 설립한 신재생에너지 목재펠릿 전문회사로 내년 6월까지 사업비 960억원을 투입해 18만6천574㎡ 터에 진천공장을 준공할 예정이다.


SY에너지는 2013년 12월 18일 충북도·진천군과 투자 협약을 했다.

목재펠릿은 산림에서 생산된 목재나 제재소에서 나오는 부산물을 톱밥으로 분쇄한 뒤 고온·고압으로 압축해 생산한 청정 목질계 바이오 연료다.

진천공장이 가동되면 목재펠릿의 국산 자급률이 높아지고 석유 등 화석연료 대체로 약 연간 30만톤의 온실가스 감축과 13만5천toe(toe(ton of equivalent) : 국제에너지기구(IEA)에서 정한 단위로 석유 환산톤)의 원유 수입 대체효과가 기대된다.

또 100여 명의 직접 고용과 벌목, 조림, 운송, 판매에 따른 간접 고용 창출, 공사 기간 약 1천억원의 투자로 지역 경제 활성화가 예상된다.

목재생산 과정에서 발생하는 연간 400만㎥ 이상의 미이용 목재의 활용률도 증가해 국산 목재의 자급률이 향상될 것으로 전망된다.

김지응 대표이사는 "신 기후변화 체제의 출범으로 온실가스의 감축은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됐다"며 "지속 가능한 산림경영 부 산물을 이용한 목재펠릿 생산은 온실가스를 감축하고 에너지 안보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진천공장이 본격 가동되면 SY에너지는 임업과 지역 발전은 물론 국내 목질계 바이오매스 산업 활성화의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진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진천뉴스(http://www.jin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주요]=충북도내 최초 진천군 전용서
[주요]=진천군보건소-노인복지관, 건
[주요]=진천군, KAIST 진천 인
[진천]=광혜원파출소, 3회 연속 베
[주요]=송기섭 진천군수, 정부예산
[주요]=충북참여자치시민연대, "결식
[진천]=진천중, 생거진천 인공지능(
[진천]=진천경찰서 교차로 횡단보도
[주요]=진천군, 인구 증가 대비 폐
[주요]=2022년 전국혁신도시(지구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진천군 진천읍 상산로 55-2 | 전화 010-5433-0391 | Fax 043-533-7101
제호 : 진천뉴스 | 등록번호 : 충북아00051 | 등록일 : 2010.12.28 | 발행인ㆍ편집인 : 박홍수 | 편집국장 : 손근무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근무
Copyright 2010 진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in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