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3 목 04:15
> 뉴스 > 사회.지역이슈
     
[속보]=진천버스터미널 폭발물 소동, 육군 대테러 훈련 중 분실품 확인 경찰수사종결
육군 부대, 훈련 중 폭발물 모조품 분실하고도 23일간 몰라,군 관계자 "지난 12월9일 훈련 뒤 부대 급히 이동하는 과정에서 놓고 와"
2020년 01월 03일 (금) 06:56:52 진천뉴스 kcpphs@hanmail.net
   
   
   

진천 버스터미널에서 지난 12월31일 발견된 폭발물 모조품은 육군 모 부대가 대테러 훈련 중 분실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 폭발물 모조품 때문에 한때 이 터미널의 버스 운행이 중단되고 주민들이 불안에 떨었지만 정작 분실한 부대는 경찰이 출처를 확인하기 위해 수사에 나설 때까지 분실 사실조차 몰라 훈련 용품 관리에 허점을 드러냈다.

이 부대 관계자는 1월2일 "진천 터미널에서 발견된 폭발물 모조품은 우리 부대가 대테러 훈련 중 분실한 훈련용"이라고 밝혔다.

그는 "지난 12월9일 진천 터미널에서 대테러 훈련을 마친 뒤 신속하게 부대를 이동하던 과정에서 폭발물 모조품을 놓고 온 것이 확인됐다"며 "주민들에게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고 말했다.

이 부대는 훈련을 마친 뒤 부대에 복귀한 이후에도 분실 사실을 모르고 있다 수사에 나선 경찰이 확인을 요청해오자 전날인 1일에야 수량이 비는 것을 확인했다.

이 부대는 1월2일 진천경찰서에서 폭발물 모조품을 회수해갔다.

훈련 용품을 분실하고도 23일 되도록 분실 사실조차 까맣게 모르고 있었다.

부대 관계자는 "상벌위원회를 열어 관련자를 문책할 것"이라며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유의하겠다"고 말했다.

경찰은 폭발물 모조품이 군부대 훈련용인 것으로 확인됨에 따라 수사를 종결했다.

지난 12월31일 오전 8시께 진천군 진천읍 진천 버스터미널에 다이너마이트와 유사하게 생긴 물건이 방치돼 있다는 112 신고가 접수됐다.

경찰과 군 폭발물처리반(EOD)이 긴급 출동해 확인한 결과 모조품으로 판명 났다.

 

 

진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진천뉴스(http://www.jin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주요]=진천군, 2020년 새해 삶
[진천교육]=이재명 진천교육장 설명절
[단독,화보]=진천군자원봉사센터, 설
[미담]=진천 YTK 연리지, 사랑의
[진천군]=송기섭 진천군수, 설명절
[진천]=삼수초, 중국어를 공부하며
[주요]=진천군-충북개발공사, 진천복
[진천소방]=제5회 일반인 심폐소생술
[주요.화보]=진천군 민간철도유치위
[주요]=임호선 전 경찰청 차장, 중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진천군 진천읍 읍내리 424-5 | 전화 010-5433-0391 | Fax 043-533-7101
제호 : 진천뉴스 | 등록번호 : 충북아00051 | 등록일 : 2010.12.28 | 발행인ㆍ편집인 : 박홍수 | 편집국장 : 임시종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시종
Copyright 2010 진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in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