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4 수 03:37
> 뉴스 > 사회.지역이슈
     
[주요]=경찰-진천 문백 '산단브로커'에 뇌물 받은 공무원 등 5명 송치
2018년 05월 07일 (월) 15:29:27 진천뉴스 kcpphs@hanmail.net
   

경찰이 진천 문백 '산단브로커'에게 뇌물을 받은 공무원 등 5명을 송치했다.

충북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5월3일 진천 문백면 정밀기계산업단지 조성 편의 대가로 브로커 이모(53·구속)씨로부터 돈을 받은 혐의(뇌물수수)로 A(53·구속)씨 등 공무원 2명을 송치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진천군청 산업단지 인허가 부서 팀장 시절인 2015년 12월부터 2016년 3월 말까지 이씨로부터 여행경비, 생활비, 숙박비 명목으로 1760만 원을 받아 사용한 혐의를 받는다.

2016년 3월께 토목·설계·감리업체 대표 B(52)씨로부터 산업단지 감리용역 등 업무편의를 봐주고 100만 원을 받은 혐의도 있다.

경찰 조사결과 A씨는 서울의 한 고급호텔 숙박비를 이씨에게 대납하도록 하고, 평소 알고 지내던 40대 여성의 계좌로 돈을 받아 생활비로 사용하는 등 상습적으로 금품을 요구했다.

산림축산과 팀장인 C(53·6급)씨는 산업단지 산지 전용과 관련해 이씨, 공장임대사업자 D(65)씨의 편의를 봐주는 대가로 항공권과 체류비 등 75만 원 상당을 받아 국외 여행을 다녀온 혐의(뇌물수수)로 불구속 입건됐다.

경찰은 이씨와 B씨, D씨를 뇌물공여 혐의로 입건, 불구속 기소의견으로 송치했다.

A씨 등에게 뇌물을 준 이씨는 업무상 횡령, 뇌물공여, 제3자 뇌물교부,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지난해 10월20일 구속기소 됐다.

1심 선고 공판은 오는 5월23일 오후 2시 청주지법 형사 5단독 빈태욱 판사 심리로 열린다.

청주지검은 지난 4월6일 이씨의 결심공판에서 징역 4년에 벌금 200만 원, 추징금 5000만 원을 구형했다.
 

진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진천뉴스(http://www.jin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주요,화보]=제31회 진천군테니스협
[진천군]=진천군 지역사회보장계획 수
[진천시니어]=진천시니어클럽 ‘청춘1
[진천소방]=진천소방서 ‘제56주년
[진천군]=진천군 만뢰산 자연생태공원
[진천군]=제1회 진천군 농업인대회
[진천군]=진천군, 제8기 정책자문단
[진천군]=진천군 지역사회보장계획 수
[주요]=경대수 의원, ‘2018 국
[진천교육]=김용환 진천교육장 급식봉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진천군 진천읍 읍내리 424-5 | 전화 010-5433-0391 | Fax 043-533-7101
제호 : 진천뉴스 | 등록번호 : 충북아00051 | 등록일 : 2010.12.28 | 발행인ㆍ편집인 : 박홍수 | 편집국장 : 임시종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시종
Copyright 2010 진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innews.kr